조회 수 11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화곡, *둥이네 숯불닭갈비

 

 

내가 즐겨보는 예능 프로그램이 있다면 "백종원의 골목식당"입니다.

요즘 부천의 대학가 골목을 방송하고 있죠.

특별한 노하우는 없지만 전 사장이 가르쳐준대로 그대로 만들고있는 피자집이 백종원님의

칭찬을 받고있더군요. 

이 전에 그곳을 지나치면서 포장을 할까 말까 했던 적이 있었는데 아깝네요.

방송 이후에 사람이 많아서 못 먹을텐데.

 

월요일 저녁 9시쯤 동생을 화곡역에서 늦게 만나네요.

몇일전부터 숯불에 구워주는 뼈없는 닭갈비가 먹고 싶네요.

잠깐 검색을 해보니 프랜차이즈 한 곳과 일반 개인 식당이 검색이 되네요.

프랜차이즈 식당은 블로그 포스팅이 되어있어서 대충은 어떤 느낌인지 알겠는데

개인 식당은 블로그 포스팅이 한 개도 없네요.

혹시나 새로운 맛집 식당을 찾을 수 있으니 그래도 한 몇백미터쯤 걸어서 가보겠습니다.

 

드디어 도착한 "*둥이네 숯불닭갈비" 식당 앞.

음~ 손님이 없네요. 들어갈까 말까 망설여지네요. 그래도 여기까지 걸은 고생이 있으니

한번 들어가봅니다.

1.jpg

 

벽에 걸려있는 메뉴판 첫 번째 메뉴인 숯불 닭구이를 주문합니다.

그런데 사장님 왈~ 숯불을 피려면 오래 걸린다면서 춘천 닭갈비를 추천하네요.

아~ 나는 숯불구이가 먹고 싶은데 동생이 빨리 나오는 춘천 닭갈비를 먹자고하네요.

휴~ 주문해봅니다.

2.jpg

 

이런저런 얘기하면서 시원하게 맥주 한 병을 다 비울 때쯤 동생이 말하네요.

 

전자렌지로 뭔가를 해동하고 있다고. 

닭갈비 재료중에 전자렌지를 돌려서 해동할게 뭐가 있지?

 

3.jpg

 

드디어 닭갈비가 나오네요.

기본적으로 닭갈비는 매운맛이 있어서 맵게 해댈라고 따로 말하지는 않았네요.

참고로 동생은 음식을 남기지 않는 식성을 갖고 있습니다.

내 주변 사람 중에서 음식을 제일 깨끗하게 비우죠.

그런 동생이 한 마디합니다.

매운 맛이 하나도 없고 닭냄새가 난다고. 나는 냄새보다는 닭이 퍽퍽하네요.

 

마트에서 양념된 닭갈비를 사서 집에서 볶아먹어도 이것보다는 맛있었을텐데.

 

우리 오늘 계획은 1차에 밥과 술을 동시에 해결한다였는데.

야채가 아까워서 소주 한병만 비우고 나왔습니다.

사장님이 엄청 많이 남긴 닭갈비를 꼭 먹어봤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채워지지않은 배를 달래기 위해서 다른 식당으로 들어갔습니다.

동생이 음식을 남기는 걸 처음 본 식당인듯하네요.

4.jpg

 

원래 포스팅을 하는 식당은 맛이 있든없든 식당이름을 숨긴적이 없었는데.

이 포스팅이 영향력이 없겠지만 혹시나 하는 마음으로 식당 이름 앞자리는 모자이크 처리해요.

언젠가 백종원 골목식당이 이곳도 방문했으면 좋겠네요.

저는 앞으로 이 식당에 올 일이 없겠지만서도 다른 손님을 위해서라도.

 

아~ 내 돈 아까워요. 진짜로. 

내가 식당고르는 감이 떨어졌다는 것도.

 

 

 

 

?

  1. 예술의 전당, 테라로사

    예술의 전당, 테라로사 말로만 테라로사 테라로사 들어봤는데 드디어 오늘 가보았네요. 강릉을 놀로가면 왜 테라로사를 생각 못하고 꼭 돌아오면서 거기를 안가봤다고 후회를 하긴했었는데. 본점은 아니지만 같은 시스템과 같은 원두 같은 도구를 이용하는 테...
    Date2020.05.02 Byezclean Reply0 Views19 file
    Read More
  2. 우참판, 서래마을 본점

    우참판, 서래마을 본점 친구와 전시회 구경을하고 차 한 잔 하면서 수다를 떨고있는 동안 점심시간이 훌쩍 지나버린 2시쯤. 부랴부랴 짐을 챙기는 친구가 나에게도 서둘러 나가자고 하네요. 뭘그리 서두르냐고 물으니 점심먹을 식당이 브레이크 타임이 있는지 ...
    Date2020.04.25 Byezclean Reply0 Views35 file
    Read More
  3. 문래창작촌, 양키스그릴

    문래창작촌 양키스그릴 문래창작촌을 가면 여러 식당이 있는데 제일 많이 갔었던 식당입니다. 가격도 비싸지 않고 전부터 다양하게 먹어봤는데 맛도 너무 좋았습니다. 이번에 오랜만에 갔더니 식당이 넓어졌네요. 예전엔 8인씩 3열이었나 테이블이 몇개 없었는...
    Date2020.02.21 Byezclean Reply0 Views513 file
    Read More
  4. 고속터미널 막걸리집, 담은

    고속터미널 막걸리집, 담은 DAMUN 일하기 싫어하는 약사를 직업으로 둔 동생을 만나는 날이네요. 중간에서 만나다 보니 장소가 고속터미널 근처로 찍히네요. 평일이라 그런지 주변에 음식점들이 일찍 영업을 마감하네요. 그래서 조금 세련되게 생각 전집이 있...
    Date2020.01.19 Byezclean Reply0 Views137 file
    Read More
  5. 서울대입구역, 우리가참순대

    서울대입구역, 우리가참순대 가볍게 트래킹하고 점심시간이 조금 지난 시간에 지인이 추천해준 순대국 식당으로 왔습니다. 점심시간이 지난 시간이었는데도 손님들로 가득찬 식당안, 살짝 놀랐습니다. 지인 말을 들어보니 생생정보통에서 나와서 먹으로 왔었...
    Date2020.01.08 Byezclean Reply0 Views135 file
    Read More
  6. 영등포 타임스퀘어에 쉑쉑버거(쉐이크쉑)가 생겨서 먹어봤습니다.

    영등포 타임스퀘어에 쉑쉑버거(쉐이크쉑)가 생겨서 먹어봤습니다. 패티를 더럽게 못 익혀서 그런가 뻑뻑해서 목이 막혀서 먹기 힘들었네요. 맛은 뭐... 그냥 앞으로는 같은 돈이면 버거킹이나 맥도널드 여러개 먹을게요.
    Date2020.01.06 Byezclean Reply0 Views293 file
    Read More
  7. 크라운호프

    요즘 감성 아니 갬성이 뜨고 있습니다. 그에 맞는 프랜차이즈 호프집이 나왔습니다. 간판을 보면 누구나 갬성을 느낄만한 이미지입니다. 그것은 크라운호프라는 이름을 갖은 프랜차이즈입니다. 토요일 저녁이긴 하지만 손님이 이렇게 많을 줄 몰랐네요. 한 자...
    Date2019.11.18 Byezclean Reply0 Views405 file
    Read More
  8. 익선동 카페 온화

    익선동 카페 온화 지인 동생이 말했었죠. 익선동 어느 카페에서 정말 비싼 팬케익을 먹었다고요. 뭐 팬케이크가 비싸봤자 얼마나 비싸나 속으로 생각했죠. 그 카페를 내가 가봤습니다. 여기가 맞을 걸요? 익선동 카페 "온화" 저녁먹고 가서 웨이팅을 조금 밖에...
    Date2019.10.30 Byezclean Reply0 Views210 file
    Read More
  9. 익선동, 이태리 총각

    익선동, 이태리 총각 주말이 되었습니다. 동생은 중국 여행을 친구는 제주도를 갔다 오고 나서 만나기로 한 날입니다. 어디로 갈까 하다가 내가 익선동에 안 가봤다고 말한 것을 기억하고 익선동으로 저녁을 먹으로 갔습니다. 룰루랄라~~ 언제나 한번 가볼까 ...
    Date2019.10.21 Byezclean Reply0 Views184 file
    Read More
  10. 남한산성, Cafe San

    남한산성, Cafe San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이영자와 매니져가 차를 마셨던 카페로 유명해졌죠. 아니 원래 유명했는데 더 유명해졌다고 해야겠네요. 그리고 조금 더 지나면 날씨가 쌀쌀해져서 야외에서 분위기 타기에는 늦어질 듯합니다. 야외에서 시원한 바람...
    Date2019.10.09 Byezclean Reply0 Views92 file
    Read More
  11. 금정역, 똥보집

    금정역, 똥보집 저녁때 시간이 안되는 동생인데 한 2주전에 뜬금없이 저녁때 한잔하자고 나의 시간을 강제로 잡았었죠. 오늘이 그날입니다. 우리 둘 거리의 중간이 금정역이네요. 솔직히 금정역은 낮 시간에 식당문을 열지 않기에 먹을 곳 찾기가 힘듭니다. 그...
    Date2019.09.30 Byezclean Reply0 Views129 file
    Read More
  12. 남한산성 이영자 맛집 "시골집"

    남한산성 이영자 맛집 "시골집" 이전부터 시내에서만 밥을 먹다가 밖으로 한번 나가자고해서 정한 곳이 남한산성의 오리로스 식당 "시골집"입니다. 이곳은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이영자가 매니저에게 힘을 주기위한 음식을 먹이기 위해서 데려간 곳이기도 하...
    Date2019.09.21 Byezclean Reply0 Views954 file
    Read More
  13. 용인 흥덕 쌀국수 "미분당"

    용인 흥덕 쌀국수 "미분당" 이제 추석이 지났으니 날씨가 서늘해지겠죠? 그런 날씨에 우리가 찾는 건 뜨끈한 국물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오늘 점심은 쌀국수로 정했습니다. 용인 흥덕동 휴먼시아 맞은 편 버스정거장 바로 뒤쪽에 위치한 쌀국수 전문점 "미분당...
    Date2019.09.16 Byezclean Reply0 Views158 file
    Read More
  14. 한국 명절의 대표 선물세트

    크리스마스는 길거리에 돌아다니면 트리와 노래로 실감하게 되죠. 한국의 명절, 설날과 추석은 마트를 와보니 실감이 나네요. 금주가 추석시즌이라는 건 알았지만 그냥 달력을 보고 추석이구나라고 생각만 했는데 바나나를 사로 마트에 갔다가 진짜 추석이구나...
    Date2019.09.11 Byezclean Reply0 Views46 file
    Read More
  15. 논현, 남해 굴국밥

    논현, 남해 굴국밥 아침, 저녁으로 서늘한 바람이 부는 것을 보니 이제 여름이 지나는 듯합니다. 친구와 밥 먹기 위해서 논현동에서 만났습니다. 서늘한 바람을 느끼면서 부담없이 굴국밥 식당으로 들어갑니다. "남해 굴국밥"입니다. 손님이 많네요. 남해 굴국...
    Date2019.09.03 Byezclean Reply0 Views70 file
    Read More
  16. 화곡, *둥이네 숯불닭갈비

    화곡, *둥이네 숯불닭갈비 내가 즐겨보는 예능 프로그램이 있다면 "백종원의 골목식당"입니다. 요즘 부천의 대학가 골목을 방송하고 있죠. 특별한 노하우는 없지만 전 사장이 가르쳐준대로 그대로 만들고있는 피자집이 백종원님의 칭찬을 받고있더군요. 이 전...
    Date2019.08.27 Byezclean Reply0 Views113 file
    Read More
  17. 철산, 코리안 숯불 등갈비

    철산, 코리안 숯불 등갈비 저녁을 먹고 간단하게 소주 한잔할 음식을 찾다가 친구가 돼지껍데기를 얘기하네요. 그래서 찾아간 "코리안 숯불 등갈비" 식당입니다. 참고로 철산의 코리안 숯불 등갈비의 주메뉴는 립입니다. 우리는 주메뉴 립이 아닌 돼지껍데기를...
    Date2019.08.24 Byezclean Reply0 Views153 file
    Read More
  18. 강남 술집, 신조

    강남 술집, 신조 요즘 "일본NO 불매 운동"이 한참 들끊고있는데 이자카야를 갔다는게 조금 꺼림찍하기는 하지만 소규모 소상공인들은 피해가 없어야하니 이해해주시를 바랍니다. 강남에서 주변은 조용하고 우리만의 공간이 필요한 술집이 필요하다면 추천하는 ...
    Date2019.08.12 Byezclean Reply0 Views122 file
    Read More
  19. 역삼, 참숯주먹생고기

    역삼, 참숯주먹생고기 오랜만에 내 지인들과 만나는 날이네요. 약속을 만든 벙주가 참석을 못할뻔한 모임이었지만 어찌어찌해서 보고싶은 사람들이 모인 자리가 되었습니다. 어디를 갈까하다가 역삼에서 고기가 좋은 "참숯주먹생고기"를 픽했습니다. 고기도 좋...
    Date2019.06.10 Byezclean Reply0 Views76 file
    Read More
  20. 오이도, 프로젝트 C

    오이도, 프로젝트 C 날씨가 좋을 때나 흐릴 때 어떤 날씨에도 가기 좋은 오이도 카페를 발견했습니다. 드라이브 중 잠깜 들려서 휴식을 하거나 이런 저런 생각을 하고 있기에 좋은 곳이기도 합니다. 오이도 등대에서 멀지않은 곳에 위치한 카페 "프로젝트 C" 1...
    Date2019.06.02 Byezclean Reply0 Views255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XE Login